최종편집 : 2020-06-03 19:24 (수)
[포토] 서울시의 집합금지 명령
[포토] 서울시의 집합금지 명령
  • 이건
  • 승인 2020.04.08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의 집합금지 명령 발동의 계기가 된 강남구 역삼동 유흥주점. 서울시의 집합금지 명령 발동의 계기가 된 강남구 역삼동 유흥주점.
1
입구에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임시휴업을 알리는 안내문이 붙어있다. 입구에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임시휴업을 알리는 안내문이 붙어있다.
2
입구에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임시휴업을 알리는 안내문이 붙어있다. 입구에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임시휴업을 알리는 안내문이 붙어있다.
3
굳게 닫힌 입구에 우편물 도착 안내서만 바람에 나부끼고 있다. 굳게 닫힌 입구에 우편물 도착 안내서만 바람에 나부끼고 있다.
4
강남구 44번째 코로나19 확진자가 근무하는 유흥주점의 굳게 닫힌 문. 강남구 44번째 코로나19 확진자가 근무하는 유흥주점의 굳게 닫힌 문.
5
1 / 5
서울시의 집합금지 명령 발동의 계기가 된 강남구 역삼동 유흥주점.
서울시의 집합금지 명령 발동의 계기가 된 강남구 역삼동 유흥주점.
입구에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임시휴업을 알리는 안내문이 붙어있다.
입구에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임시휴업을 알리는 안내문이 붙어있다.
입구에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임시휴업을 알리는 안내문이 붙어있다.
입구에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임시휴업을 알리는 안내문이 붙어있다.
굳게 닫힌 입구에 우편물 도착 안내서만 바람에 나부끼고 있다.
굳게 닫힌 입구에 우편물 도착 안내서만 바람에 나부끼고 있다.
강남구 44번째 코로나19 확진자가 근무하는 유흥주점의 굳게 닫힌 문.
강남구 44번째 코로나19 확진자가 근무하는 유흥주점의 굳게 닫힌 문.

[비아이뉴스] 이건 기자=서울시는 8일 일시 휴업 권고에도 영업 중인 룸살롱 · 클럽 등 422개의 유흥업소에 대해 19일까지 집합금지 명령을 내렸다.
지난 2일 강남구에서 44번째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A(36세.여)씨가 근무하는 강남구 역삼동 유흥주점 입구에 휴업을 알리는 안내문이 붙어있다.

4차산업 전문언론 '비아이뉴스' gunist@beinews.net
이건 [최근기사]
대한민국 체육 100년의 명장면을 한 자리에
매주 수요일 오후 2시 마음을 치유하는 시간
[포토] 중기부. 게임 산업 육성을 위해 자리 마련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