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5-28 13:08 (목)
2020년 기대작 에어, 엘리온(ELYON)으로 새 출발
2020년 기대작 에어, 엘리온(ELYON)으로 새 출발
  • 정동진
  • 승인 2020.04.01 13: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아이뉴스] 정동진 기자=국내 게임 시장이 모바일 게임으로 재편된 가운데 카카오게임즈가 PC 온라인 게임 '엘리온'의 출격 채비를 마쳤다.

1일 카카오게임즈에 따르면 크래프톤이 개발 중인 PC MMORPG ‘에어(A:IR)’를 ‘엘리온(ELYON)’으로 이름으로 변경했다. 

엘리온은 게임에서 PVP와 RVR이 치열하게 펼쳐질 새로운 세계로 가는 포털의 이름으로, 극강의 전투 액션을 함께 즐기자는 의미를 담았다.

또 게임 이름을 바꾸면서 전투 시스템도 몰이 사냥, 논타깃팅(Non-Targeting) 전투 시스템 적용, 스킬 커스터마이징, 장비 시스템 등을 개편했다.

먼저 몰이 사냥과 논타깃팅 전투는 학습 요소를 대폭 줄이고, 통쾌한 액션이 가능하도록 구현했으며, 스킬 커스터마이징은 수천 가지 스킬 조합, 캐릭터 성향, 파밍(장비 획득)의 재미가 느껴지도록 개선했다. 여기에 새로워진 세계관을 통해 완성도를 높였다.

변경된 게임 방향성은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된, 개발자가 직접 설명하는 소개 영상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파격적으로 변화된 ‘엘리온’은 4월 11일 서포터즈 사전체험을 통해 세상에 모습을 드러낸다. 

사전체험은 11일 하루 12시간 동안 진행되며, 서포터즈는 오늘부터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서포터즈로 선정된 게이머는 이번 사전 체험에 참여할 수 있는 권한이 주어지고, 이후에도 테스트 참여 권한, 서포터즈 친구 초대, 칭호, 전용 탈것 등 다양한 혜택이 제공될 예정이다.

4차산업 전문언론 '비아이뉴스' msn06s@beinews.net
정동진 [최근기사]
브레이브 프론티어 히어로즈, 온톨로지 게임 생태계 합류
'선택과 집중' 스카이피플, 파이널 블레이드 국내 서비스 내린다
데스티니 차일드, 월드보스 '미르칼라'가 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