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6-01 19:27 (월)
2020년 기대작 '블레스 모바일' 31일 출격
2020년 기대작 '블레스 모바일' 31일 출격
  • 정동진
  • 승인 2020.03.27 17: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아이뉴스] 정동진 기자=2019년 테라에 이어 2020년은 블레스의 시대가 도래할 전망이다. 네오위즈에서 출시한 엑스박스용 블레스 언리쉬드에 이어 모바일 게임으로 거듭난 '블레스 모바일'이 출시를 앞두고 있다.

27일 조이시티, 씽크펀 등에 따르면 모바일 MMORPG '블레스 모바일'이 오는 31일에 정식 출시된다.

구글 플레이 및 애플 앱스토어를 통해 동시 출시 예정인 ‘블레스 모바일’은 탱딜힐의 파티 플레이와 ‘길드전’ 등 정통 MMORPG의 감성을 모바일로 구현했다.

특히, ‘분쟁전’은 ‘블레스 모바일’의 특장점을 녹여낸 길드 콘텐츠로 손꼽히며, 공식 브랜드 페이지를 통해 해당 GvG 콘텐츠의 신규 영상이 공개되기도 했다. 이번 영상에는 전장 내의 분쟁 자원을 이용해 펼치는 전략적 전투 외에도 길드관의 지휘를 필두로 한 길드원 간의 유기적 협력 등 ‘분쟁전’의 핵심 재미 요소가 담겨 있다.

조이시티는 공식 카페를 통해 지난 23일 종료된 비공개 테스트(CBT)의 개선 사항을 안내했다. 

CBT 참여 대상자들이 보내준 의견을 적극적으로 피드백 하여 파티 시스템의 개선 및 안전성 확보가 이뤄졌으며, 초반 필드의 몬스터 난이도가 하향 조정된데 이어 앱 플레이어의 최적화가 적용됐다. 또한, 소통 중심의 운영이 화제를 모으며 최근 공식 카페의 가입자 수가 7만을 넘어서기도 했다.

조이시티 이성진 사업부장은 “많은 유저 분들이 빠른 출시를 고대 해주신 만큼 근 일주일 간 CBT 이후의 개선 작업에 밤낮으로 몰두해왔다“며, “유저 분들의 기대에 부응하는 게임을 선보이기 위해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4차산업 전문언론 '비아이뉴스' msn06s@beinews.net
정동진 [최근기사]
빈집에 채굴기를 설치한다고? 일본서 '렌탈 채굴' 모델 눈길
시드 이야기, 7년 역사 막 내린다...경영난과 매출↓원인
서버 통합 5일 만에 중단...대군사, 6개월 만에 내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