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4-02 19:34 (목)
[포토] 바이러스가 바꾼 일상
[포토] 바이러스가 바꾼 일상
  • 이건
  • 승인 2020.02.22 1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형 건물을 지나는 곳곳마다 열화상 카메라가 지켜보고 있다. 대형 건물을 지나는 곳곳마다 열화상 카메라가 지켜보고 있다.
1
기존 휴가자를 제외한 영내 장병들은 무기한 영내 대기 중이다. 기존 휴가자를 제외한 영내 장병들은 무기한 영내 대기 중이다.
2
기존 휴가자를 제외한 영내 장병들은 무기한 영내 대기 중이다. 기존 휴가자를 제외한 영내 장병들은 무기한 영내 대기 중이다.
3
밤 열시가 다 된 시각 빈자리기 넘치는 지하철. 밤 열시가 다 된 시각 빈자리기 넘치는 지하철.
4
점심 시간을 맞은 구로구 한 먹거리 골목은 한산하기만 하다. 점심 시간을 맞은 구로구 한 먹거리 골목은 한산하기만 하다.
5
마스크 품절을 알리는 약국. 마스크 품절을 알리는 약국.
6
구로구에 위치한 중국인 교회에서 동포들을 위한 급식을 멈춘다는 안내문. 구로구에 위치한 중국인 교회에서 동포들을 위한 급식을 멈춘다는 안내문.
7
코로나19 소식에 눈을 떼자 못하는 시민들. 코로나19 소식에 눈을 떼자 못하는 시민들.
8
토요일 오후 서울역의 한산한 모습. 토요일 오후 서울역의 한산한 모습.
9
1 / 9
대형 건물을 지나는 곳곳마다 열화상 카메라가 지켜보고 있다.
대형 건물을 지나는 곳곳마다 열화상 카메라가 지켜보고 있다.
기존 휴가자를 제외한 영내 사병들은 무기한 영내 대기 중이다.
기존 휴가자를 제외한 영내 장병들은 무기한 영내 대기 중이다.
기존 휴가자를 제외한 영내 사병들은 무기한 영내 대기 중이다.
기존 휴가자를 제외한 영내 장병들은 무기한 영내 대기 중이다.
밤 열시가 다 된 시각 여유가 넘치는 지하철.
밤 열시가 다 된 시각 빈자리기 넘치는 지하철.
점심 시간을 맞은 구로구 한 먹거리 골목은 한산하기만 하다.
점심 시간을 맞은 구로구 한 먹거리 골목은 한산하기만 하다.
구로구에 위치한 중국인 동포들을 위한 교회에 급식을 멈춘다는 안내문.
구로구에 위치한 중국인 교회에서 동포들을 위한 급식을 멈춘다는 안내문.
코로나19 소식에 눈을 떼자 못하는 시민들.
코로나19 소식에 눈을 떼자 못하는 시민들.

[비아이뉴스] 이건 기자=확산세가 빠른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코로나-19)가 전국적으로 퍼져 확진자들이 늘어가는 주말 을씨년한 거리의 모습. 

4차산업 전문언론 '비아이뉴스' gunist@beinews.net
이건 [최근기사]
[포토] 조심스러운 봄나들이
[포토] 익숙한 단어. 임시 폐쇄
[포토] 들리지 않는 사회적 거리두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