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2-27 21:46 (목)
그라비티, 일본 법인 '그라비티 엔터테인먼트' 폐쇄
단독그라비티, 일본 법인 '그라비티 엔터테인먼트' 폐쇄
  • 정동진
  • 승인 2020.01.06 19: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퍼즐앤드래곤으로 알려진 겅호온라인 엔터테인먼트의 손자회사
본지가 입수한 일본 국립인쇄국 관보에 게재된 그라비티 엔터테인먼트 해산 공고

[비아이뉴스] 정동진 기자=그라비티가 일본 법인을 16년 만에 폐쇄했다. 

6일 <본지>가 입수한 일본 국립인쇄국(NPB)이 게재한 관보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31일 주주 총회에서 그라비티 엔터테인먼트 해산을 결의했다.

그라비티 엔터테인먼트(현지 이름, グラヴィティエンタテインメント)는 2003년에 일본에 설립된 그라비티의 일본 법인으로 PC 온라인 게임 '라그나로크 온라인'의 라이센스 관리를 목적으로 설립됐다.

지난해 4월 5일 공개된 '제16기 결산공고'에 따르면 그라비티 엔터테인먼트는 순이익 299만 엔(한화 3, 200만 원)으로 흑자 전환했으며, 당시 자산은 5천102만 7000엔(한화 5억5200만 원)이었다.

그라비티는 겅호 온라인 엔터테인먼트의 자회사로 그라비티 엔터테인먼트는 손자 회사에 해당한다.

지난해 4월 5일에 공개된 그라비티 엔터테인먼트 제16기 결산공고 / 자료=会社活動総合研究所
지난해 4월 5일에 공개된 그라비티 엔터테인먼트 제16기 결산공고 / 자료=会社活動総合研究所

 

4차산업 전문언론 '비아이뉴스' msn06s@beinews.net
정동진 [최근기사]
엔씨소프트, 게임 AI로 한국어 AI 데이터 구축 눈길
[Pick] 빗썸서 퇴출된 이더제로, 가격 폭락 위기...투자자 손실 불가피
퀀텀 재단의 퀀텀(QTUM), 日 26번째 암호화폐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