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무역협회, 중국판 블랙프라이데이…이젠 부동산도 판매
한국무역협회, 중국판 블랙프라이데이…이젠 부동산도 판매
  • 장정우
  • 승인 2019.11.07 1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무역협회 상하지지부 중국 무협보고서 발표
티몰에서 부동산 거래까지 카테고리 확장 중
이미지=한국무역협회 무협보고서 갈무리
이미지=한국무역협회 무협보고서 갈무리

[비아이뉴스] 장정우 기자=알리바바그룹 산하 티몰이 ‘중국판 블랙프라이데이’인 ‘솽스이’(11월 11일) 행사기간에 중국 최초로 온라인 부동산 판매를 시작한다.

한국무역협회 상하이지부가 7일 발표한 ‘마약 빼고 모든 것을 파는 알리바바?’에 따르면 지난해 솽스이 기간의 매출액은 미국 최대 할인행사 기간인 블랙프라이데이의 10배가 넘었고 당시 티몰을 통한 거래액은 2135억 위안으로 전년보다 26.9% 상승했다.

1999년 전자상거래를 기반으로 사업을 시작한 후 금융, 유통, 생활, 자율주행, IT 서비스 등까지 광범위한 사업영역을 가진 알리바바그룹은 올해 솽스이 기간 중 티몰을 통해 온라인 부동산 거래를 시작하면서 판매 카테고리를 한층 확장한다.

티몰은 판매할 부동산의 구체적인 지역과 판매방식, 주택가격 등을 아직 비밀에 부치고 있지만 약 1만 채의 특가 주택 중에는 인기 학군, 지하철 및 관광지 주변의 부동산이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무역협회 심준석 상하이지부장은 “전투기, 잠수함, 드론 등 군사용 전략무기를 온라인으로 판매하면서 세상을 깜짝 놀라게 했던 알리바바그룹이 부동산 판매로 온·오프라인 영역의 한계를 다시 한 번 깨트렸다”고 말했다.

장정우 icarus@beinews.net
장정우 [최근기사]
클라우데라, 데이터를 분석하는 업체가 말하는 희망 사항은?
한국지식재산연구원, 가상ㆍ증강현실 특허 출원…해외 특허는 소홀
넷플릭스, 유료 이용자 200만 명…2030이 69% 차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