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6-03 01:46 (수)
시진핑 한 마디에 비트코인 가격 40% 급등
시진핑 한 마디에 비트코인 가격 40% 급등
  • 조성영
  • 승인 2019.10.26 23: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블록체인, 자주적 혁신 돌파구로 삼아야”
비트코인 가격, 26일 오전 9시 1만 477달러까지 상승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의 블록체인 관련 발언으로 비트코인 가격이 40% 폭등하면서 26일 오전 9시 30분 기준 1만 477달러까지 올랐다 / 사진=비아이뉴스 DB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의 블록체인 관련 발언으로 비트코인 가격이 40% 폭등하면서 26일 오전 9시 30분 기준 1만 477달러까지 올랐다 / 사진=비아이뉴스 DB

[비아이뉴스] 조성영 중국 전문기자=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의 블록체인 관련 발언으로 암호화폐 비트코인 가격이 40% 이상 폭등했다고 대만 블록체인 미디어 블록템포(BLOCKTEMPO)가 26일 보도했다.

25일 중국 봉황망(凤凰网) 블록체인 채널에 따르면 지난 24일 열린 중국 공산당 중앙위원회 정치국 회의를 주재한 시 주석은 블록체인 기술 발전 현황과 흐름을 언급하면서 블록체인 기술 응용은 새로운 기술 혁신과 산업 변혁에서 중요한 역할을 한다고 밝혔다.

시 주석은 “블록체인을 자주적 혁신의 돌파구로 삼아야 한다”면서 “블록체인 분야의 투자를 확대하고 중요한 핵심 기술을 중점적으로 공략해 블록체인 기술과 산업 혁신 발전을 가속화해야 한다”고 말했다.

시 주석은 관련 부서의 책임자들에게 “블록체인 기술 발전 현황과 흐름을 주시해야 한다”고 당부하면서 “블록체인 기술이 인터넷 강국 건설, 디지털 경제와 경제 사회 발전에 큰 역할을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블록템포는 “시 주석의 이 같은 발언은 중국이 블록체인을 미래 국가 발전 방향의 중요 핵심 전략 중 하나로 삼겠다는 것”이라며 “블록체인 발전에 국가 역량을 쏟아 부겠다는 것을 시사한 것”이라고 평가했다.

한편 블록템포에 따르면 26일 오전 9시 30분 기준 비트코인 가격이 1만 477달러(약 1230만원)까지 폭등했다.

4차산업 전문언론 '비아이뉴스' csyc1@beinews.net
조성영 [최근기사]
英, 美 ‘反화웨이’ 동참 전망
“나만의 특별한 골드번호 신청하세요”
수제반찬도 이젠 편의점 모바일 앱으로 구매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