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6-07 11:57 (일)
해시드, 스케일 네트워크 투자…이더리움 한계 극복 기대
해시드, 스케일 네트워크 투자…이더리움 한계 극복 기대
  • 장정우
  • 승인 2019.10.02 0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케일 네트워크 이더리움 네트워크 확장성 문제 해결
전체 투자 규모 한화 약 205억 원

[비아이뉴스] 장정우 기자=글로벌 블록체인 투자사 해시드가 이더리움 네트워크의 확장성 문제를 해결하는 레이어 2 솔루션 ‘스케일 네트워크(The SKALE Network)’에 투자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투자에는 해시드 외 애링턴 XRP 캐피털, 블록체인지(Blockchange), 컨센시스 랩스(ConsenCys Labs), 멀티코인 캐피털(Multicoin Capital) 등이 참여했으며, 전체 투자 규모는 1,710만 달러(한화 약 205억 원)에 달한다. 해시드는 투자뿐만 아니라 벨리데이터(Validator) 노드를 운영함으로써 스케일 네트워크에 기여할 예정이다. 

스케일 네트워크는 탄력적(Elastic) 모듈식 블록체인 네트워크로, 레이어2 솔루션을 AWS(아마존 웹 서비스)처럼 개발자가 컴퓨팅 파워와 스토리지를 애플리케이션 운영에 필요한 만큼 유연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만들었다. 기존 플라즈마 사이드 체인 솔루션과 달리 스케일 네트워크는 블록타임(블록이 하나 생성되는데 걸리는 시간)을 1초 이내로 줄였으며, 2,000tps(초당 트랜잭션 수)까지 끌어올렸다. 따라서 빠른 트랜잭션 처리가 필수적인 블록체인 게임이나 디파이(DeFi, 탈중앙화 금융) 분야 애플리케이션도 스케일 네트워크를 통하면 이더리움 위에서 빠르고 안전하게 서비스를 운영 할 수 있게 된다. 

스케일 네트워크는 성능과 사용성만큼 탈중앙화와 개방성에도 중점을 두고 있다. 리히텐슈타인에 기반을 둔 노드 파운데이션(NODE Foundation, The Network of Decentralized Economics)을 세워 댑 개발자, 스케일 노드 운영자, 투자자 등 스케일 네트워크에 기여하는 다양한 참여자들이 파운데이션을 대표할 수 있도록 만들었다. 스케일 네트워크가 완전히 탈중앙화되고 개방되는 것을 보장하려는 전략으로 모든 비주식 투자금을 노드 파운데이션으로 옮겼다. 

SaaS(Software as a Service)식 레이어2 솔루션 스케일 네트워크를 개발하는 스케일 랩스는 SaaS 및 B2B 비즈니스에 특화된 전문가들로 구성되었다. CEO 잭 오홀러렌(Jack O’Holleran)은 실리콘밸리 기반 SaaS 스타트업 아크타나(Aktana)와 인센트얼라인(IncentAlign)을 공동으로 설립한 연쇄 창업자이다. 또한, 암호학 관련 경력 20년 이상의 소유자로 ‘자바 가상 머신(Java Virtual Machine)’ 팀의 초기 멤버였던 CTO 겸 공동창업자 콘스탄틴 클라드코(Konstantin Kladko)와 오라클을 비롯한 B2B 비즈니스 업계 10년 이상 경력의 글로벌 솔루션 엔지니어 크리스틴 페리(Christine Perry) 등 베테랑이 함께 팀을 이끌고 있다. 

해시드 김서준 대표는 “스케일 네트워크는 이더리움 생태계에서 약점으로 지적되던 확장성을 대폭 늘릴 수 있는 차별화된 고성능 레이어 2 솔루션 프로젝트이다"라며, “이더리움의 스마트 콘트랙트와 완전히 호환되기 때문에, 이더리움 기반으로 게임이나 금융과 같은 탈중앙화 애플리케이션 개발자들이 쉽게 적용할 수 있고, 이를 통해 매스 어댑션을 앞당길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스케일 네트워크는 올해 4분기 메인넷 런칭을 앞두고 있다.

4차산업 전문언론 '비아이뉴스' icarus@beinews.net
장정우 [최근기사]
프로젝트 제아노트, 베일 벗은 신작은? ‘킹덤 하츠 다크 로드’
브레이브 프론티어 히어로즈, 2세대 블록체인 게임 기준될까
매직: 마나스트라이크, 전 세계 유저와 대결 펼칠 준비 OK?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